사람

기업

게시물

이슈 트래킹 시스팀(ITS라고 부르던가?) 비교를 하다보면 높은 확률로 JIRA vs Remine으로 귀결 되는 것을 볼 수 있는데, (정답이라고는 할수 없지만) 도입 전/후와 사용 중에 여러작업을 해 본 결과, 여러가지 연동이 필요하고, 운영용 서버와 인력을 안정적으로 유지할 수 있다면 - 필요한 만큼 플러긴 설치 커스텀 할 수 있는 Redmine, - 그렇지 않다면 JIRA+Confluence 추천! - MS 제품 좋아하면 Azure DevOps(구, Visual Studio Online)도 꽤 좋은 환경 - 그 외 여러 ITS는 많으니(멘티스 같은 것들..) 구미에 맞춰 사용하면 될 것 같다. * 운영 인력이 없다면 그냥 메일이나 전사메신저! * 본인 업무 관리는 스스로하는 것! ---- 협업 툴로 범위를 넓히면, JIRA, Redmine, Slack, Trello, MS Teams ... (참 많다..) - ITS 운영 인력이 있다면 JIRA/Redmine - 아니면 Slack, Trello, MS Teams, others 구미에 맞춰 사용하면 좋을 것 같다. 협업 툴은 * 에반젤리스트가 많지 않으면, 아무리 직관적이라 한들 고인물이 되는 경향이 많음. 그 결과로 팀장, 매니저들만 정리하니라 죽어남. 조직 개편이 자주 일어나는 경우 협업 툴에서 조직 대응하다가 시간 다 보냄, 급진적인 조직 변화가 자주 발생하는 회사라면 팀별로 별도 관리하는 것을 추천. 부서 단위도 대응하다 피토하는 수가 간혹있으니 조직 개편을 주도하는 조직원에게 협업툴의 조직 대응을 요청하는 것도 한 가지 방법(많은 자료를 잃을수도 있으니 마음 단단히 먹...) * 트랜드 따라가다 피토할 수 있음. 특히 메신저형! 사용할 때는 좋지만 조직원들이 편한쪽으로만(!?) 사용하는 경향이 강해지다 보면 그냥 메신저로 업무하는 쪽이 낫다는 생각이 들 때도.. * 협업 툴 사용시 가장 문제를 많이 야기시키는 상황이 "협업 툴 맹신자"들의 비율 증가. 맹신자들이 우기기 시작하면 답 없음. 에반젤리스트 뿐만 아니라 해당 툴 마스터 또는 운영 인력이 필요함. * 스타트업의 경우 조직원이 자주 바뀌고 인수인계 프로세스가 잘 구축되지 않은데다 / 트랜드에 민감하고 Best Practice만 맹신하는 조직원의 입김이 쎈 경우 관리가 제대로 안될 가능성이 있으니 조직 및 권한, 데이터 관리에 신경을 쓸 것! * 다수의 조직원은 언제나 어렵다고 말하고 이상하게 사용함. 그들의 문제가 아니니 잘 다독여 볼 것 ㅎ_ㅎ. 강제 한다고 되는 것도 아니고, 애시당초 혼자 일해도 되는 특정 직군을 제외하면 협업 툴 잘 사용 못하면 업무 퍼포먼스도 떨어지는 것으로 나타 나는 경우가 많음. * 임직원이 잘 사용하지 못하는 경우 (잘 안되겠지만) 그들을 배제하는 것도 한가지 방법. (중간에서 누군가는 변환해서 전달해 줘야하니 그만 울고..) 화..화이팅! ---- 이슈 트래킹이든 협업 툴이건 간에 적절한 운영 인력이 없을 때는 활발히 사용하다 보면 언젠가는 이슈가 발생할 수 밖에 없다고 생각됨. 발생할 수 있는 이슈를 만났을 때 긍적적으로 생각하고 팀에서 충분히 상의하고 적절히 대응하는 것으로 생각하고 접근하면 조금 더 나아질 수도. 이슈를 인지하고 어떻게든 해보려고 하는데 상황파악 잘 안되는 사람들이 쉽게 이야기하는 것 쉽게 생각하다 낭패볼 수 있으니 자신의 길을 곧게 쭉 갔으면 함! ---- JIRA vs. Redmine 에 대한 다분히 개인적인 의견 둘 다 운영 인력이 있다는 전제 하에 개발 친화면 Rails 개발자 두고 Redmine 쓰는 것이 낫다고 봄, Scrum Team(개발조직) + CRM(운영조직) 운영 친화면 JIRA 마스터(!?, 설명서 잘되어 있으니 삽질 조금만 해보면 감 잡힘) 두고 JIRA를 쓰는 것이 낫다고 봄. JIRA S/W, Confluence(개발조직) + JIRA S/W, Service Desk, Confluence(운영조직) Redmine이 그냥 쓰면 모르겠는데 생각보다 어려움 버전 호환성, 플러긴 또한 설정 및 버전 호환성 이슈, 각각 다른 업데이트 가이드. 안되는데 강성 조직원이 나서기 시작하면 커스텀 개발까지 해야뎀 ㅋ, 잘해봐야 본전. JIRA는 업데이트 되면서 추가된 work Process 템플릿들. 개발 입장에선 뭐할려고 만들었는지 모르겠고 무시하려 들 때도 있지만, 운영 입장을 고려해 보면 차라리 그게 심플하니 나음! 욕심 안부리면 타 부서도 얼추 대응 잘 됨. CRM만 쓸려면 JIRA/Redmine 계열 쓰지마시고 잘 되어 있는 CRM 서비스 쓰는 것 강추! ---- 이것도 개인적인 의견. 애자일 !== JIRA, Redmine 애자일 스크럼 !== JIRA, Redmine 네버 에버! 올해 기업들의 화두가 기업의 애자일화라는 말도 있던데... 혹시나 어디선가 저 의견을 만나면 묻지도 따지지도 않고 그냥 거르는 것을 추천!
링크 첨부됨
2019-12-01
이현순  IT Senior, IT/Technical/Senior Manager, Web Team Leader 
2062RP · Java 상위 4%

채용 정보

파운드코(FOUNDCO)
응답률 우수
파운드코는 스타트업(Startups)과 기업(Corporates)을 위한 개방형 벤처 빌더(Open Venture Builder)입니다. 우리는 보다 빠르고(FAST), 가볍고(LEAN), 민첩한 (AGILE) 방법으로 혁신적인 스타트업이 필요한 전문적인 인력과 리소스를 제공합니다. 
관심사 기반 외국인 친구 오프라인 매칭 플랫폼, TriPriend 

프로젝트

Crawling SNS
 
2017년 8월 - 2017년 12월 
SNS 사이트의 타임세일 추천 글을 Crawling하는 사이트입니다.
장정호  가천대학교 컴퓨터공학과
630RP · Node.js 상위 3%
자연어 처리를 통한 BOK 논문 구현
 
2019년 7월 - 2019년 8월 
금통위 회의록과 SNS등의 비정형 데이터로 한국은행의 '텍스트 마이닝을 활용한 금융통화위원회 회의록 분석' 논문을 구현하는 프로젝트.
심재용  한국외국어대학교 글로벌캠퍼스 정보통신공학과
420RP · Python 상위 5%
bible bot
 
2019년 9월 | 진행중 
본 프로젝트는 3명의 팀원과 함께한 모바일 학생증 제작 프로젝트이며, 앱 개발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마일리지 조회, 관리자 페이지, 자동 로그인, 모바일 학생증, QR코드 인식등의 기능이 있습니다. 앱은 Flutter를 이용해서 구현했습니다. 현재 처음부터 다시 코드를 작성하며 디자인을 변경하고 있습니다.
신민철  교내 PC 설치 및 유지보수 @한국성서대학교 전산지원팀
270RP · Front-end 상위 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