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람

게시물

블로그 글

채용 정보

뉴스/미디어

그리고 패션이 완성되었다 Vol.2 | 더블유 코리아 (W Korea)

그리고 패션이 완성되었다 Vol.2 | 더블유 코리아 (W Korea)

영화나 광고 판에서 본 아트디렉터라는 이름이 패션계에까지 진출했다. 룩북을 촬영하고, 세트를 제작해 프레젠테이션을 준비하는 등 브랜드의 정체성을 가장 효과적으로 보여주는 일을 총괄한다. 직접적으로 의상을 만들지는 않지만 패션을 완성하는 사람들. 요즘 가장 떠오르는 아트디렉터 다섯 팀을 만났다. 시선을 강탈하는 마법 같은 공간 Fabrikr 디자인 그룹 패브리커는 가구부터 공간 전체까지, 대상을 새롭게 보고 재해석하는 작업을 한다. 대학 동기인 둘은 2010년 처음으로 패브리커라는 이름으로 작품을 발표하며 전시회나 소규모 프로젝트를 진행했고, 이후 BMW나 삼성전자 같은 굵직굵직한 브랜드들과 함께 작업하며 이름을 알렸다. 본격적으로 패션계에 이름을 날리게 된 계기는 젠틀몬스터의 쇼룸 디렉팅을 맡으면서. 차원이 다른 콘셉추얼함으로 오픈하는 매장마다 이슈가 됐다. "기획 당시 '사람들의 발걸음을 멈추게 한다' 라는 목적을 가지고 있었어요. 그 목적을 달성하기 위해 시도한 수많은 도전이 지금의 패브리커를 있게 한 원동력이 되었습니다." 최근 에디터가 방문한 곳은 서울에서 가장 오래된 목욕탕인 중앙탕을 개조한 계동의 스토어. 공중목욕탕의 요소를 그대로 살리고 역사성을 잃지 않도록 신경 쓴 공간은 과거와 미래가 동시에 공존하는 듯 인상적이었다. 인터뷰 당시 전시 준비에 한창이던 그들은 얼마 전 새로운 시도를 감행했다. 대중문화의 아이콘 지드래곤과 국내외 현대미술가가 함께하는 전시 'Peaceminusone'에 작가로 참여한 것. 지드래곤이라는 인물을 자신들만의 스타일로 풀어내고 그로 인해 많은 사람과 교감할 수 있다는 것에 흥미를 느꼈다고. "기존에 느끼지 못한 새로운 감정을 느끼게 해줄 수 있는지를 끊임없이 되물으며 작업합니다." 어려운 예술보다는 공감과 소통을 중요시 여기며, 다양하고 폭넓은 작업을 통해 더 많은 사람에게 영감을 전달하는 것이 패브리커가 나아가고자 하는 방향이다. 스트리트 타운의

W Korea2015.08.10

민한별  디자이너, 크리에이티브 디렉터 
아트디렉션, 컨텐츠디자이너, 이벤트기획

프로젝트

C-Lab 브랜드 디자인
2018년 9월 - 2019년 3월 
- 로고, 가이드라인북, 서식류, Giveaway 등 어플리케이션 디자인 및 제작 납품 - 키비주얼 그래픽 디자인 - 공유사무실 Signage, 인테리어 그래픽 디자인
김애랑  시각디자이너/편집/그래픽/일러스트/콘텐츠 @EGA
360RP · 편집디자인 상위 1%
Cubicles.com
 
2015년 2월 - 2016년 2월 
기존의 어드민 사이트, DB를 그대로 유지하며 웹사이트 리뉴얼 역할: UX, GUI, Wireframe 설계, Web template을 이용하여 prototype 제작 인도에 있는 외주 개발자와 원격으로 소통하며 프로젝트 진행 반응형 디자인으로 진행하며 SEO 개선
박정현  Marketer, UX Designer 
570RP · 웹/앱 기획 상위 6%
Soupup
 
2017년 9월 - 2018년 6월 
수프업은 건강하고 따뜻한 한 끼 식사로써의 수프를 소개합니다. 열심히 살다 보면 소홀히 하기 쉬운 따뜻한 식사의 가치를 보여주고, 비록 바쁘더라도 건강하고 든든하게 챙겨드시라는 응원의 메세지를 전해드리고자 합니다. 이를 통해 사람들에게 또 다른 내일을 위한 힘을 북돋아주고자 합니다. 어플리케이션들은 바쁘고 식사에 소홀한 현대인들을 위해 그들의 빠르고 간편한 식사를 목적으로 한 아이템으로 구성하였습니다. 또한 컬러와 일러스트레이션을 활용하여 긍정적인 브랜드 이미지를 구축하였습니다.
장민경  이모티콘 애니메이팅 외주 작가 (프리랜서) 
810RP · 편집디자인 상위 1%